시작페이지 즐겨찾기 고객센터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마이페이지 미니홈연결
뷰티스타일 쿠폰 마켓 구인구직
지도검색
추천검색어 염색 , 연예인스타일 , 두피모발 , 셀프스타일 ,
|
|
ID저장 보안접속
    
올더게이트 네트워크 정...
개인정보 취급방침 개정...
HAIRARTIST BATTLE KOREA SEASON 2...
뷰티박람회 사전등록 이...
뷰티스타일 > 교육칼럼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국내 유일의 국악전문 방송인 양성기관…한국방송예술교육진흥원 국악미디어학과


“국악의 대중화와 세계화 멀지 않아요”

국내 유일의 국악전문 방송인을 양성하는 교육기관이 있어 화제다. 한국방송예술교육진흥원(이하 한예진)의 국악미디어학과가 그 주인공으로, 현재 국악의 대중화를 위해 작지만 큰 힘을 보태고 있어 국악계에서 주목 받고 있다.

한예진의 국악미디어학과는 디지털을 비롯한 현대사회의 급속한 변화 속에서도 한국음악의 꿋꿋한 생명력을 발견하고 국악의 가치를 새롭게 길러내기 위한 전문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단순히 국악을 배우고 익히는 것에 그치지 않고 좀 더 많은 사람들이 즐기고 느낄 수 있는 국악을 만들기 위해 국악의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는 학과다.

어떻게 하면 학생들이 우리의 국악을 더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는 일에 앞장설 수 있을까? 늘 고민하는 한예진 국악미디어학과 박혜정 주임교수를 만나 국악의 미래와 학과의 비전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어 보았다.

한예진 국악미디어학과 박혜정 교수는 “동(動)적인 국악창출을 목표로 한 수업을 통해 방송전문 국악인을 배출하고 있다”며 “한예진은 방송관련 기자재 및 기타 인프라가 구축되어 있기 때문에 최적의 수업환경에서 최고의 강사진과 함께 일류 국악방송인 교육이 가능한 곳이다”라고 말한다.

한예진 국악미디어학과 학생들은 지난 6월 국회문화행사의 하나인 국회국악연주회에 초청을 받았다. 국악 관련 학교 및 기관 등 전국의 수많은 후보를 제치고 한예진 국악미디어전공 학생들이 선정되어 공연 전부터 화제가 되었다. 학생들과 박혜정 교수는 큰 무대이니 만큼 공연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밤낮을 가리지 않고 철저히 준비했고 좋은 결과를 만들어 냈다. 한예진 국악미디어학과 학생들은 국회국악연주회에서 길놀이, 소리, 피아노, 가야금, 대금, 해금, 장구, 북, 타악 등 자신의 분야에서 기량을 마음껏 발휘해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지는 국악의 신선함을 대중과 함께 호흡할 수 있었다. 이 공연을 펼친 학생들은 공연 당시를 떠올리며 “우리들 역시도 한 뼘 더 성장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특히, 국악의 대중화에 대해 느끼는 기회가 된 것 같다”고 입을 모았다.

한예진 국악미디어학과는 국악과 미디어가 연계된 국내 유일의 국악 관련 학과이다. 국악의 세계화와 문화의 국제 교류 통로로 활약할 인재양성을 위해 학생들을 교육하고 있으며 국회연주회와 같은 다양한 외부 공연활동 기회도 부여한다. 이처럼, 국악의 대중화에 앞장 설 수 있도록 교육 커리큘럼을 운영중이다.

한예진 국악미디어학과에 따르면, 학내 수업과 공연만으로 만족하지 않고 국악전문 방송국에의 현장실습도 병행하고 있다. 일례로 지난 여름방학 때부터 현재 국악미디어학과 재학생 4명이 국악방송 학생인턴으로 활동하고 있고, 해당 국악방송 관계자들로부터 현재 인턴과정 학생들이 적극적이어서 앞으로도 인턴기회를 지속적으로 줄 수 있다는 피드백을 받았다고 한다.

한예진 박혜정 교수는 “우리의 과거 어두운 역사와 함께 얼떨결에 우리나라에 수용된 서양음악에 밀려 음악적 모국어의 자리를 서양음악에 내주게 되어 국악이 대중적으로 많은 사람들이 즐기지 못하는 상황이 안타깝지만, 이해하면 재미있고, 재미있으면 찾게 되고, 찾게 되면 사랑하게 된다”며 “K-Pop의 한류열풍이 K-Tra-Music, 즉 국악열풍으로 이어질 날이 멀지 않았다고 확신한다. 결국 국악이 세계인들이 즐기는 문화로 자리 잡는 일에 한예진 국악미디어과 학생들이 앞장서게 될 것”이라며 국악에 대한 국민적인 관심이 더 높아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예진은 지난 1992년 개원한 이래로 이론과 실무를 겸비한 학사시스템을 운영해 우수한 실력파 방송 및 예술인을 다수 배출하고 있는 방송 인재 양성 교육기관이다. 현재 2013년 신입생 선발을 위한 수시 모집 중이다. 한예진 국악미디어학과는 국악을 사랑하고 한국음악의 세계화를 꿈꾸고 있는 청소년이라면 도전해 볼 만하다.



뉴스제공자 : 한국방송예술교육진흥원
저작권자c 뉴스와이어. 무단전재 - 재배포금지
ⓒ beautystyle1.com 무단전재 - 재배포금지
    comment
추천 삭제 목록 
이전글 : 제13회 전국119동요대회 개최 (2012-10-31 18:44:48)  
다음글 : 보건교육포럼, 건강하고 안전한 학교를 위한 보건교육 대토론회 개최 (2012-10-31 18:45:53)  
회사소개고객센터이용약관광고문의제휴문의원격지원개인정보처리방침개인정보처리방침
상호명 : (주)비티앤에스 | 대표자 : 오화진
사업자등록번호 : 124-87-33583 | 직업정보제공 : 수원 제2014-6호 | 통신판매업신고 : 제2012-수원장안-0115호
제호 : 뷰티스타일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경기 아 50493 | 발행연월일 : 2016.5.24 | 등록일 : 2012.09.10
발행인 : (주)비티앤에스 오화진 | 편집인 : 이병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오화진
주소 :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정자로 145번길 3-4(정자동)
대표번호 : 1588-5957 | FAX : 031-271-9093 | E-MAIL : beautystyle9@naver.com
개인정보 책임 관리자 : 오소영
안전거래 가맹점
Copyright 2016 대한민국 NO.1 뷰티포탈 - 뷰티스타일 All Right Reserved.